제6회낙동강 세계평화 문화대축전

보도자료

6·25전쟁 참전 당시 실종된 美장병 자녀 칠곡군민 된다

2018.10.11


[경북도민일보 = 박명규기자]  

지난 2015년 칠곡 군민의 심금을 울렸던 6·25전쟁 참전 미 장병의 아들과 딸이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칠곡군을 찾는다.
칠곡군은 미 육군 중위 제임스 엘리엇의 아들 짐 엘리엇(71)과 딸 조르자 레이번(70)을 초청해 명예 군민증을 수여한다고 밝혔다.

 

 

http://www.hidomin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369966